관리 메뉴

건설워커 유종현

중국 버스 사고 실화 본문

보석상자

중국 버스 사고 실화

workerceo 2014.05.25 20:30
밴드에서 공감이 가는 글이라서 퍼왔습니다. 이 시대 우리 자신을 되돌아 보게 하는 글~

중국 버스 사고 실화

중국에서 어떤 여성 버스 운전기사에게 깡패 3명이 달려들어 성희롱을 하였습니다. 승객들은 모두 모른척하고 있는데, 어떤 중년남자가 깡패들의 악행을 말리다가 심하게 얻어 맞았습니다.

급기야 깡패들이 버스를 세우고 여성기사를 숲으로 끌고 들어가서 번갈아 성폭행 했습니다. 한참뒤 깡패3명과 여성버스 기사가 돌아왔는데, 여성 기사는 아까 깡패를 제지하려 하다 다친 중년남자 한테 다짜고짜 내리라고 합니다.

중년남자가 황당해 하면서, "아까 나는 도와주려고 하지 않았느냐"고 하니까 여성 기사가 크게 소리를 지르면서 "당신이 내릴 때까지 출발 안 한다"고 단호히 말합니다.

중년남자가 안 내리고 버티니까 승객들이 그를 강제로 끌어내리고 짐도 땅바닥으로 내던져 버렸습니다.

그러고 버스가 출발했는데 여성기사는 커브길에서 속도 를 줄이지 않고 그대로 천길 낭떠러지로 돌진하여 추락하여 탑승객은 전원 사망 했습니다.

중년남자는 아픈 몸을 이끌고 시골 산길을 터벅터벅 걸어 가다가 버스 사고현장을 목격합니다. 교통을 통제하던 경찰관에게 물어보니 버스가 천길 낭떠러지에 떨어져 승객이 모두 사망한 사고라고 합니다. 멀리 낭떠러지를 바라보니 아까 자신이 타고 왔던 그 버스였습니다.

버스에 타고 있던 사람들이 죽어야 할 만큼 큰 죄를 지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그 여성 운전기사는 유일하게 깡패들의 악행을 제지했던 그 중년 남자를 일부러 버스에서 내리게 하고, 자신을 성폭행한 깡패들과 (모른척 외면했던) 승객들을 모두 지옥으로 데리고 갔습니다.

이 글을 읽고 있는 우리 모두는 그 버스안의 승객은 아닌지요?

이 이야기는 중국에서 일어났던 실화로 "버스 44"라는 영화로 2001년 제작되어 많은 국제영화제에서 수상하였습니다.

깡패들의 악행을 '나 몰라라' 방조하던 승객들이 착한 중년 아저씨를 버스밖으로 쫓아낼 때는 모두 적극적 이었다고 합니다.

봉평 허브나라농원 / 사진=버스25시


(글이 유익했다면, 공감하신다면 아래 ↓↓ 공감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사업자 정보 표시
건설워커, 메디컬잡, 이엔지잡, (주)컴테크컨설팅 | 대표이사 유종현 | 서울 강북구 수유3동 177-23 2(F) | 사업자 등록번호 : 210-81-25058 | TEL : 02-990-4697 | Mail : helper@worker.co.kr | 통신판매신고번호 : 강북-제1911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보석상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7% - written by 90세 노인  (0) 2014.06.14
사는거 종이 한 장 차이 ^.^  (0) 2014.06.11
중국 버스 사고 실화  (2) 2014.05.25
50대 여자가 하지 말아야 할 일  (0) 2014.05.20
50대 남자가 하지 말아야 할 일  (0) 2014.05.20
[유머] 국수와 국시의 차이  (0) 2014.05.20
2 Comments
  • 프로필사진 BlogIcon 로묘지우 2014.10.10 01:58 신고 일단 개인적인 악의는 없습니다.

    "이 글을 읽고 있는 우리 모두는 그 버스안의 승객은 아닌지요?"

    ...이 대목에서 울컥해서 몇 자 씁니다.

    얼마전 자살할려던 여성을 살렸더니 재판까지 가서 성추행 혐의를 벗어야 했던 119대원이나 약간 좀 오래된 일이지만 달리던 버스안에서 운전기사에게 시비를 걸던 사람을 말리던 승객 몇몇과 버스기사에게 폭력행위에 의한 처벌로 벌금500만원으로 약식기소한 한국의 선한사마리아인법...정당한 정당방위가 인정되지 않는 사법체계에서 버스44의 실제 배경이 된 사건이 일어난다한들 뭐라고 못할 것 같습니다.

    저 역시도 10년이 넘었지만 밤새 철야작업을 마치고 퇴근 길에 주취자를 말리다 철야작업수당 이상가는 돈을 폭행 당하던 사람 안경 값으로 물어줬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consline.co.kr BlogIcon workerceo 2014.10.10 09:12 신고 공감이 가는 말씀입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