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건설워커 유종현 컨스라인

건설업 시공능력(토건), 삼성물산 2년 연속 1위..현대건설, 대우건설, 포스코건설, 지에스건설 순 본문

건설워커

건설업 시공능력(토건), 삼성물산 2년 연속 1위..현대건설, 대우건설, 포스코건설, 지에스건설 순

건설워커 worker 2015.08.06 15:40

 

국토교통부

 

건설업 시공능력(토건), 삼성물산 2년 연속 1위

[건설워커 2015-07-30] 국토교통부(장관: 유일호)가 전국 건설업체를 대상으로 공사실적, 재무상태, 기술능력, 신인도 등을 종합평가한 ‘2015 시공능력평가’ 결과, 토목건축공사업에서 삼성물산㈜이 16조 7,267억 원으로 2년 연속 1위를 차지하였다.

2위는 현대건설㈜(12조 7,722억 원)로 지난해와 같고, 3위는 ㈜대우건설(9조 6,706억 원)로 두 계단 상승하였으며, 4위는 한 계단 밀려난 ㈜포스코건설(9조 426억 원), 5위는 지에스건설㈜(7조 9,022억 원)이 차지하였다.

6위는 지난해 4위였던 대림산업㈜, 7위와 8위는 지난 해와 같이 롯데건설㈜과 에스케이건설㈜, 9위는 작년에 현대엠코와 합병한 현대엔지니어링㈜, 10위는 현대산업개발㈜이 작년에 13위에서 다시 “Top 10”에 진입하였다.

삼성물산㈜이 올해 1위를 차지한 주요요인은 지난해 해외에서 대형프로젝트를 수주하면서 올해 토목분야 실적이 4조 8,486억 원으로 전년대비 81.7% 늘어 대폭 증가하였고, 매출 및 수익성 개선으로 재무상태가 호전되어 경영평가액 증가 등에 따른 것이다.

올해 종합건설업 중 토목건축공사업 시공능력평가 총액은 225.2조원으로 전년(212.7조원)보다 소폭 증가하였는데, 작년에 주택시장이 일부 회복조짐을 보이며 공사실적 증가 및 재무구조 개선효과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주택시장의 회복으로 중견 주택건설업체의 순위 상승이 작년보다 두드러졌는데, 중흥건설㈜(‘14. 52위 → ’15. 39위), 한림건설㈜(‘14. 58위 → ’15. 46위), ㈜서한((‘14. 74위 → ’15. 60위), ㈜서령개발(‘14. 109위 → ’15. 80위), ㈜우남건설(‘14. 157위 → ’15. 82위)등 두 자릿수 상승세를 보였다.

한편 산업환경설비공사업의 시공능력평가에서는 삼성물산이 11조 226억 원으로 현대건설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하였다.

현대건설(10조 4,335억 원)은 한 계단 물러나 2위, 지에스건설(8조 29억 원)이 3위를 기록하였고, 지난 해 현대건설이 첫 시평액 10조 원 돌파 후 삼성물산 등 대형 업체들이 해외 플랜트·원전·발전소 건설시장에 적극 진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 공사실적(‘14년) 순위를 3위까지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토건 분야에서 삼성물산이 10조 3,498억 원, 현대건설이 6조 5,694억 원, 대우건설이 6조 1,464억 원

토목 분야에서 삼성물산이 4조 8,486억 원, 현대건설이 2조 8,580억원, 대우건설이 1조 5,254억 원

건축 분야에서 삼성물산이 5조 5,012억 원, 대우건설이 4조 6,210억 원, 현대건설이 3조 7,114억 원

산업·환경설비 분야에서 삼성엔지니어링이 6조 6,089억 원, 지에스건설이 4조 5,549억 원, 에스케이건설이 4조 1,556억 원

조경 분야에서는 라인건설이 456억 원, 중흥건설이 453억 원, 호반건설이 435억 원을 기록하였다.

주요 공종별 공사실적(‘14년) 순위를 보면 토목업종 중에서 ‘도로·교량’은 현대건설(1조 602억 원)·삼성물산(6,173억 원)·대우건설(5,993억 원) 순이고, ‘댐’은 에스케이건설(1,216억 원)·삼성물산(708억 원)·대림산업(477억 원) 순이며, ‘항만’은 현대건설(3,224억 원)·에스케이건설(1,678억 원)·대우건설(1,554억 원) 순이다.

‘철도·지하철’은 삼성물산(3조 7,620억 원)·지에스건설(4,644억 원)·에스케이건설(3,724억 원) 순이며, ‘상·하수도’는 포스코건설(1,041억 원)·코오롱글로벌(947억 원)·태영건설(675억 원) 순이다.

건축업종 중에서 ‘주거용 건물’은 대우건설(2조 8,012억 원)·포스코건설(1조 7,431억 원)·한화건설(1조 6,972억 원) 순이고, ‘상업용 건물’은 롯데건설(1조 5,024억 원)·현대건설(1조 1,183억 원)·대우건설(9,745억 원)순이며, ‘광공업용 건물’은 삼성물산(2조 7,446억 원)·포스코건설(1조 44억 원)·현대건설(6,384억 원) 순이다.

산업·환경설비업종 중에서는 ‘에너지저장·공급시설’은 삼성엔지니어링(1조 5,324억 원), 현대엔지니어링(7,397억 원), 대우건설(7,016억 원) 순이고, ‘산업생산시설’은 에스케이건설(1조 6,919억 원)·지에스건설(1조 5,030억 원)·포스코건설(1조 4,795억 원)순이며, ‘발전소’는 두산중공업(2조 2,234억 원)·현대중공업(2조 1,348억 원)·현대건설(1조 7,081억 원) 순이다.

이번 시공능력평가 업체는 총 54,413개사로서 전체 건설업체 61,061개사의 89%이다. 자세한 내용은 업종별 각 협회 홈페이지(대한건설협회 www.cak.or.kr, 대한전문건설협회 www.kosca.or.kr, 대한설비건설협회 www.kmcca.or.kr, 대한시설물유지관리협회 www.fm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건설업체 시공능력평가제도는 발주자가 적정한 건설업체를 선정할 수 있도록 건설공사실적, 경영상태, 기술능력, 신인도 등을 종합평가하여 매년 공시(7월 말)하는 제도로서, 조달청의 등급별 유자격자명부제도 및 중소업체 보호를 위한 도급하한제도의 근거 등으로 활용되고 있다.

 

대한건설협회, 국토교통부, 시공능력평가액

<저작권자 ⓒ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건설워커 기사원문 | 기사제보 helper@worker.co.kr 02-990-4697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업자 정보 표시
건설워커, 메디컬잡, 이엔지잡, (주)컴테크컨설팅 | 대표이사 유종현 | 서울 강북구 수유3동 177-23 2(F) | 사업자 등록번호 : 210-81-25058 | TEL : 02-990-4697 | Mail : helper@worker.co.kr | 통신판매신고번호 : 강북-제1911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