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유종현 컨스라인

유홍준의 글쓰기 요령 15가지 본문

보석상자

유홍준의 글쓰기 요령 15가지

workerceo 2014. 3. 4. 17:20

유홍준의 글쓰기 요령 15가지

쉽고, 짧고, 재미있게 … 가르치려 들지 말고 호소하라


유홍준 교수 / 사진=다음 인물지식


글쓰기 고수가 약방문처럼 정리한 15가지 비법


1 주제를 장악하라. 제목만으로 그 내용을 전달할 수 있을 때 좋은 글이 된다.

2 내용은 충실하고 정보는 정확해야 한다. 글의 생명은 담긴 내용에 있다.

3 기승전결이 있어야 한다. 들어가는 말과 나오는 말이 문장에 생명을 불어넣는다.

4 글 길이에 따라 호흡이 달라야 한다. 문장이 짧으면 튀고, 길면 못 쓴다.

5 잠정적 독자를 상정하고 써라. 내 글을 읽을 독자는 누구일까, 머리에 떠올리고 써야 한다.

6 본격적인 글쓰기와 매수를 맞춰라. 미리 말로 리허설을 해 보고, 쓰기 시작하면 한 호흡으로 앉은 자리서 끝내라.

7 문법에 따르되 구어체도 놓치지 마라. 당대의 입말을 구사해 글맛을 살리면서 품위를 잃지 않는다.

8 행간을 읽게 하는 묘미를 잊지 마라. 문장 속에 은유와 상징이 함축될 때 독자들이 사색하며 읽게 된다.

9 독자의 생리를 좇아야 하니, 가르치려 들지 말고 호소하라. 독자 앞에서 겸손해야 한다.

10 글쓰기 훈련에 독서 이상의 방법이 없다. 좋은 글, 배우고 싶은 글을 만나면 옮겨 써 보라.

11 절대 피해야 할 금기사항. 멋 부리고 치장한 글, 상투적인 말투, 접속사.

12 완성된 원고는 독자 입장에서 읽으면서 윤문하라. 리듬을 타면서 마지막 손질을 한다.

13 자기 글을 남에게 읽혀라. 객관적 검증과 비판 뒤 다시 읽고 새로 쓰는 것이 낫다.

14 대중성과 전문성을 조화시켜라. 전문성이 떨어지면 내용이 가벼워지고 글의 격이 낮아진다.

15 연령의 리듬과 문장이란 게 있다. 필자의 나이는 문장에 묻어 나오니 맑고 신선한 젊은이의 글, 치밀하고 분석적인 중년의 글을 즐기자.


참조: 중앙일보 기사

사업자 정보 표시
건설워커, 메디컬잡, 이엔지잡, (주)컴테크컨설팅 | 대표이사 유종현 | 서울 강북구 수유3동 177-23 2(F) | 사업자 등록번호 : 210-81-25058 | TEL : 02-990-4697 | Mail : helper@worker.co.kr | 통신판매신고번호 : 강북-제1911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