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유종현 컨스라인

취모구자(吹毛求疵) : 남의 흠을 찾으려고 털을 불어 헤친다 본문

보석상자

취모구자(吹毛求疵) : 남의 흠을 찾으려고 털을 불어 헤친다

workerceo 2012.08.22 10:19

이유 없이 미운 사람이 있다. 

미운털이 박히면 뭘해도 다 밉게 보인다. 

숨 쉬는 것, 걷는 것 까지 흠을 잡을수 있다. 


취모구자(吹毛求疵)라는 말이 있다. 

입으로 불어가며 털을 헤쳐서 그 속에 있는 상처를 찾아내는 것처럼, 

억지로 남의 잘 드러나지 않는 허물을 들추어내는 것을 일컫는다. 


≪한비자(韓非子)≫ 대체편(大體篇)에 ‘털을 불어 작은 흉터를 찾는다.[吹毛而求小疵(취모이구소자)]’는 구절에서 나오는 말로, 

남의 약점을 악착같이 찾아내려는 야박하고 가혹한 행동을 가리키는 말이다. 


혹여 내가 이런 행동을 하고 있지는 않은지 한번쯤 되돌아 볼 일이다. 



사업자 정보 표시
건설워커, 메디컬잡, 이엔지잡, (주)컴테크컨설팅 | 대표이사 유종현 | 서울 강북구 수유3동 177-23 2(F) | 사업자 등록번호 : 210-81-25058 | TEL : 02-990-4697 | Mail : helper@worker.co.kr | 통신판매신고번호 : 강북-제1911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