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건설워커 컨스라인

[근로복지공단] 건설업등 산재·고용보험료 3월31일까지 신고·납부 본문

건설워커

[근로복지공단] 건설업등 산재·고용보험료 3월31일까지 신고·납부

workerceo 2021. 3. 17. 21:10
반응형

[근로복지공단] 건설업등 산재·고용보험료 3월31일까지 신고·납부

건설업등 자진신고 사업장 3월 31일까지 고용·산재보험료 신고·납부하세요

  • 쉽고 간편한 토탈서비스를 활용한 전자신고 당부 -

[건설워커TV 뉴스 2021-03-17]

고용ㆍ산재보험에 가입한 건설업ㆍ벌목업 사업장은 3월 31일까지 2020년도 확정보험료와 2021년도 개산보험료를 자진신고ㆍ납부해야 한다.

연간 근로자에게 지급할 보수총액을 추정하여 개산보험료를 신고ㆍ납부 후 다음 연도 3월 31일까지 실제로 지급한 보수총액으로 확정보험료를 신고하여 그 차액을 추가 납부하거나 충당 또는 반환 받게 되는 것이다.

근로복지공단(이사장 강순희)에서 우편 발송한 안내책자의 보수총액 산정방법 및 유의사항을 참고하여 보험료신고서를 작성ㆍ제출하고, 고용ㆍ산재보험 납부서에 납부할 확정보험료 및 개산보험료 금액을 직접 기재 후 시중은행 또는 인터넷지로(뱅킹), 신용카드, 가상계좌 입금 등을 통해 납부가 가능하다.

기존 자동이체 신청 사업장의 경우 추가 납부할 확정보험료와 개산보험료(일시납 또는 1분기)는 자동이체가 되지 않으므로 반드시 3월 31일까지 직접 납부 하여야 한다.

공단에서 운영하는 토탈서비스( total.kcomwel.or.kr )를 이용하면 쉽고 빠르게 신고 가능하고 보험료 경감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회원가입 절차 없이 공동인증서(사업주 및 법인)로 간편하게 로그인 후 사용이 가능하며, 토탈서비스를 이용하여 3월 22일까지 일찍 신고한 사업장은 스마트폰, 태블릿PC 등 다양한 경품도 추첨을 통해 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 확산에 따른 소규모 사업장의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3월 31일까지 납부기한 연장신청서를 제출하면 납부기한을 3개월 연장할 수 있다.

  • 납부기한 연장대상: 30인 미만사업장(고용·산재), 특수형태근로종사자(산재)

만약, 3월 31일까지 신고ㆍ납부를 하지 않거나 신고한 보험료가 사실과 다를 경우에는 연체금, 가산금, 보험급여징수금 등이 부과될 수 있으니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유의하여야 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공단 콜센터(1588-0075)로 문의하거나 고용ㆍ산재보험 토탈서비스( total.kcomwel.or.kr ) 또는 공단 홈페이지( www.kcomwel.or.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순희 이사장은 2021년도 보험료 신고와 관련하여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 및 고객편의 제고를 위해 소속기관 방문은 자제하고, 쉽고 간편한 고용ㆍ산재보험 토탈서비스 전자 신고방법을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문의: 납부지원부 우정민 팀장(052-70-7250)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