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컴테크29

<언론에 비친 유종현>서울신문 1998/5/14 "소자본으로 내 사업을" IP창업 열풍 “소자본으로 내사업을”/ IP 창업 열풍 입력 :1998-05-14 00:00ㅣ 수정 : 1998-05-14 00:00 취업난속에 기업도산,해고,명퇴 등이 급증하면서 3천만원 안팎의 소자본으로 사업을 할 수있는 IP(정보제공자)창업 열풍이 불고있다. 천리안,하이텔 등 국내 4대 PC통신사에는 이같은 열기를 반영,문의전화가 쇄도하고 있으며 정보제공 제안서도 부쩍 늘어나고 있다. 또한 각종 IP창업강좌와 컨설팅업체 상담에 실직자,학생,주부,회사원에 이르기까지 많은 예비IP들이 몰려들고 있다. 국내 최대의 PC통신인 천리안에는 지난해까지만해도 문의전화가 하루 100여통이었으나 최근들어 250여통으로 대폭 증가했다. 이 때문에 천리안은 전담요원을 배치,이들의 상담에 응하고 있다. 하이텔,유니텔,나우누리 등 다른.. 2022. 4. 11.
컨스라인? About 컨스라인 컨스라인(consline) = Construction Job guideLine = 건설취업 길잡이 컨스라인에는 '구성(構成) + 선(線)'이라는 다른 의미도 숨어 있습니다. 삶의 구성과 경계(울타리), 즉 제 개인 삶(생활)을 담은 블로그라는 뜻입니다. 컨스라인 / 유종현 삶의 모든 것에는 경계선이 존재한다. 경계선이 없다면 삶은 무질서하게 된다. 절제의 경계선 실천의 경계선 배려의 경계선 사랑의 경계선 미움의 경계선... 그러나 그 경계에는 융통성도 필요하다. 인간은 삶과 죽음의 경계에서 산다. 삶의 경계에서 뛰어내리면 죽음이다. 사랑의 경계에서 뛰어내리면 미움이다. 관심의 경계에서 뛰어내리면 무관심이다. 에피쿠로스는 이렇게 말했다. "죽음이란 별거 아니다. 우리가 살아있는한 죽음은.. 2013. 12. 23.
[오마이뉴스 2011/11/23 | 언론에 비친 유종현] PC통신 IP에서 시작해 ‘건설포털’을 꿈꾸는 컴테크 <건설워커> 15년전 천사 IP를 꿈꾸던 그들은 지금 어디에 [인터뷰] PC통신 IP에서 시작해 ‘건설포털’을 꿈꾸는 컴테크 11.11.23 09:55l최종 업데이트 11.11.23 09:55l 유태웅(dncmcons) 국내에서 온라인 소자본 창업이 처음 활성화된 시기는 1997년 IMF금융 위기 때이다. PC통신이 절정기를 이루던 당시엔 IP(Information Provider,정보제공업)사업이 인기가 많았다. 하이텔, 천리안, 유니텔, 나우누리로 대표되는 4대 통신망을 이용한 정보제공사업이 활황기를 누리던 때이다. 금융위기 등 사회적 요인에 의해 소자본 창업, 특히 온라인 창업이 붐을 이루던 시기이다. 2000년대 초부터 초고속 인터넷망이 보급되고 인터넷이 대중화되면서 PC통신 IP는 발빠르게 인터넷 CP(Co.. 2013. 11. 30.
[더불어사는사회 2000/01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국내 IP사업 대부 컴테크 유종현 사장 2013. 11. 30.
[1999/12/30] 신지식인 선정 유종현 컴테크컨설팅 대표이사 < 저작권자 ⓒ 유종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3. 11. 30.
[월간Feel 1999/8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가족IP사업자들...(주)컴테크컨설팅 ■ 함께 읽어볼만한 글 한국경제신문 1999/6/23 | 정보제공업 '컴테크 컨설팅' .. 가족 창업 국민일보 1999/06/01 | 눈빛만 봐도 '척' 가족IP가 뜬다 2013. 11. 30.
[주간매경 1998/11/25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화이트칼라 창업 요령 주간매경 98.11.25일자 기사. "38세 유종현. 실업공백을 딛고 자영업(소호) 사장으로 재기한 케이스"라고 소개돼 있네요. 98년이면 제가 성공한 IP사업가로 매스컴에 자주 오르내리던 시절입니다. 여기서 말하는 IP란 정보제공업자(Information Provider)의 약자입니다. 인터넷이 보편화 되기 이전인 PC통신 시절에 한참 붐을 이루던 소호 비즈니스 형태이고요. 요즘 흔히 IP주소(Internet Protocol address)라고 말할 때의 IP하고는 전혀 다른 뜻입니다. 컴퓨터 한대로 매월 수천만원을 버는 '정보 장사꾼'으로 변신한 유종현. 솔직히 '운7 기3'이란 말이 실감납니다. 제가 제공하는 취업정보가 대박을 터뜨릴 줄은 저 자신도 몰랐으니까요. IMF환란과 맞물리지 않았으면 어땠.. 2013. 11. 30.
[국제금융정보통신 1998/09/07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IP성공사례 유종현 컴테크 대표이사 "환상 버리고 열정과 인내로 도전" 2013. 11. 30.
[삼성전관 1998/08/31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사이버 공간 누비는 소호 대명사 원문 링크 : 해당 없음 위 자료는 인터넷 시대 이전의 제 인터뷰 기사입니다. 2013. 11. 30.
[고려대학교 공과대학 뉴스레터 1998년 NO.3 AUTUMN] 도전하는 공대인 유종현 컴테크 대표, 기계79 어렵다구요? 미래를 예측하면 성공이 보입니다. 출처. 고려대학교 공과대학 뉴스레터 1998년 NO.3 AUTUMN 도전하는 공대인 자신의 분야에서 뛰어난 능력과 기질을 발휘하며 우리 사회를 이끄는 자랑스런 공대인- 그들에게 세상은 도전과 모험으로 가득하다. 더 넓은 세상을 향해, 더 놓은 이상을 향해 불철주야 뛰어 다니는 그들의 미래는 과연 어떻게 펼쳐질까. 유종현 컴테크 대표, 기계공학과 79학번 컴테크의 유종현 사장은 소호(SOHO : Small Office Home Office) 컨설턴트이다. 소호 창업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고 무료 상담서비스까지 제공하는 일을 한다. IMF사태로 실직자가 속출하자 소호 창업에 관심을 갖는 사람이 폭발적으로 늘었고 그래서 그는 요즘 무척 분주한 하.. 2013. 11. 30.
[국민일보 1998/08/11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IP창업 얕봤다간 큰코 다친다..실패유형 7가지 원문 링크 : 자료 없음 이 기사는 당시 제가 IP사업을 하면서 겪은 경험을 바탕으로 7가지 실패유형을 작성 각 언론사에 보도자료로 배포한 것입니다. 국민일보 외에도 많은 곳에서 기사로 다뤄졌습니다. 오래전 스크랩해뒀던 자료가 이렇게 남아있네요. 2013. 11. 30.
[마이크로캐드캠그래픽 1998/08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건축쟁이를 고집, 시대개척" 2013. 11. 30.
[조선일보 1998/06/22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이런 창업 '필패'..소호창업 실패요인  조선일보 1998년 6월22일 월요일 이런 창업 ‘必敗’ 잘 모르는 분야 도전 무계획적 자금집행 허술한 고객관리 컴퓨터는 ‘나몰라라’ “실패를 보고 배우자!” IMF 불황기를 맞아 창업의 성공확률이 낮아지고 있다. 창업컨설팅업체인 컴테크(☎02-990-4697)에 따르면 성공률은 30% 미만. PC통신 등으로 정보를 제공하는 IP(정보제공)사업도 10%에 못미친다고 IP컨설팅업체 비즈토피아는 밝혔다. 이 때문에 타인의 실패를 거울로 사업 실패의 원인을 최소화하는 실패 클리닉이 인기다. 다음은 소호(SOHO, 소자본-소규모 창업)와 IP컨설팅 전문업체가 꼽은 사업 실패의 주요 원인. ◆ 소호창업 실패요인=창업컨설팅 전문 컴테크는 소호의 가장 큰 실패요인으로 무사태평 창업을 꼽는다. 일단 시작만 하면 .. 2013. 11. 30.
[주간한국 1998/06/10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IP산업 "이거 돈 되네" IP산업 "이거 돈 되네" 주간한국 1998/06/10(수) 14:22 IMF사태이후 PC통신과 인터넷의 정보제공업(IP)이 ‘돈 되는 사업’ 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실제 ‘황금알을 낳는 거위’ 까지는 아니더라도 분당 사용료로 쏠쏠한 재미를 볼 수 있어 ‘황금동전을 낳는 사업’ 으로 주목받고 있다. IP는 PC통신과 인터넷을 사용하는 네티즌들을 상대로 사람들이 관심을 가질 만한 각종 정보를 제공하고 수익을 올리는 상품이다. IMF사태이후 실직자가 늘어나면서 마땅한 기술, 사업자금이 부족한 사람들이 IP사업에 많이 뛰어들고 있다. 소자본으로 시작할 수 있고 특별한 기술이 없어도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지난해 IP사업으로 1억8,000만원의 매출을 올린 시작시스템즈의 김경익(31)사장도 적은 자본금으로 시.. 2013. 11. 30.
[조선일보 1998/05/18 옛 언론에 비친 컴테크] 컴테크 'IP창업 4대 원칙' 발표 - 이하 생략 - 원문 링크 : 자료 없음 < 저작권자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 자료는 제가 해당 신문사에 제공한 내용(IP창업 4대원칙)을 포함하고 있으며,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습니다. 2013. 11. 30.
[서울신문 1998/05/14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소자본으로 내사업을" IP창업열풍 원문 링크 : 자료 없음 위 자료는 제 인터뷰 기사이며,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습니다. 2013. 11. 30.
[동아일보 1998/02/19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IMF특수...불황이 더 즐겁다" 창업정보 IP 유종현 위 자료는 1998년 PC통신 정보제공업자 시절의 제 인터뷰 기사이며, 인용의 목적으로 옮깁니다. 2013. 11. 30.
[중앙일보 1998/02/09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소호창업지원센터 "SOHO 창업 눈떠요" 원문 링크 : 자료 없음 위 자료는 제 인터뷰 기사이며,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습니다. 2013. 11. 30.
[전자신문 1998/01/31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이사람] 정보통신 'SOHO'창업 전도사 컴테크 유종현 사장 [이사람 ] 정보통신 'SOHO'창업 전도사 컴테크 유종현 사장 전자신문 1998.01.31 『정보통신기기만 잘 활용하면 소호족들도 웬만한 규모의 기업 못지않는 사업역량을 발휘할 수 있습니다.』 소호창업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컴테크의 유종현 사장(38)은 소호(SOHO:Small Office Home Office) 예찬론자다. 『소호 비즈니스를 전개하는 사람들 중에서도 소호란 말에 거부감을 나타내는 사람이 있습니다. 뭔가 구멍가게 같은 느낌이 든다는 거죠. 하지만 이런 생각부터 바꿔야 합니다. 소호는 적은 비용으로 창업할 수 있음은 물론 매일 출근하는 데 드는 시간과 비용을 절약해 보다 생산적으로 쓸 수 있습니다.』 유 사장은 PC통신의 「하이테크비지니스」(천리안, 유니텔 GO HIT, 하이텔, 나우누.. 2013. 11. 30.
[한국PC통신 꿈따라 1997/05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IP탐방, 21세기 '하이테크 비즈니스'정보를 준비하는 컴테크 2013. 11. 30.
[한국경제신문 1997/06/20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IP탐방 컴테크 위 자료는 유종현 인터뷰 기사이며,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습니다. 2013. 11. 30.
[월간캐드캠 1995/05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권두컬럼)] "폐쇄적인 인식에 변화 요구된다" 원문 링크 : 해당 없음 위 자료는 AutoCAD국제공인개발자 겸 테크니컬 라이터 시절 제 칼럼입니다. 2013. 11. 30.
[마이크로캐드캠 1994/10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칼럼)] "서비스 수준이 가격을 좌우한다" 2013. 11. 30.
[마이크로캐드캠 1994/08 | 옛 언론에 비친 유종현] 국내 건축캐드 업계의 작은 거인 컴테크 - 이하 생략 - 원문 링크 : 해당 없음 위 자료는 제 인터뷰 기사이며,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습니다. 2013. 11. 30.
반응형